참여마당

[보도자료] 시흥시 첫 공립박물관 탄생 -1종 전문박물관 등록 완료-

  • 작성일 2019년 07월 09일
  • 조회수 73


시흥시 첫 공립박물관 탄생

“1종 전문박물관 등록 완료





시흥시(시장 임병택)의 최초 공립박물관인 시흥오이도박물관(이하 박물관)625일자로 1종 전문 박물관으로 등록되었다.

1종 전문박물관은 박물관 및 미술관 진흥법에 따라 일정 등록요건을 갖추고 현장 실사와 전문위원심사를 통해 등록이 가능하며, 종합박물관 다음의 높은 등급의 박물관이다.

이로써 시흥시 출토 매장문화재 및 소장 유물 전시 뿐 아니라 타 박물관 소장 문화재 전시도 가능해져 시흥시민들에게 다양한 문화혜택을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

박물관이 위치한 오이도유적(국가지정문화재 사적 제441)은 우리나라 중부 서해안의 신석기문화를 대표하는 빗살무늬토기 등이 출토된 지역으로 선사시대 해안생활문화유산의 보존가치 필요성으로 2016년부터 건립 추진되었다.

서해의 아름다운 낙조 배경과 빗살무늬토기를 모티브로 하여 연면적 4,320의 지상 3, 지하 1층의 규모로의 시설을 갖추고 있으며, 소규모 문화공연이 가능한 다목적홀, 교육실, 상설전시실, 어린이체험실, 까페테리아 등이 있는 복합문화공간이다.

박물관은 서해안의 대표적인 선사시대 조개무지인 오이도 유적과 능곡동 선사유적지의 출토유물 및 생활문화를 전시하고 어린이가 자율적으로 학습할 수 있는 오감만족 선사놀이 체험터로서, 누리과정과 연계하여 어린이들에게 흥미로운 체험활동을 제공할 것이며,

선사문화중심의 다양한 지역특화 역사체험 교육의 장역할수행을 통해 시민 교육 및 참여를 통한 일자리 창출에 기여함으로써 지역 발전과 함께하는 박물관으로의 역할을 할 예정이다.

박물관은 오는 730일부터 시민들에게 개관하며, 개관기념행사는 823일 개최 예정이다.

(문의 : 시흥시청 관광과 031-310-3455)